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이 공간은 회원 모두가 이용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자유로운 이야기 소재로 자신의 의견들을 제시하며 토론하고 공감하고 해결 받을 수 있는 유익한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걷잡을수 없는 지구 종말을 향해간다
조회 109 추천 0 비추천 0 2018-08-08 12:53 작성자 : 선지자
美캘리포니아ㆍ포르투갈 대규모 산불…세계 곳곳 폭염
독일ㆍ덴마크ㆍ호주 연구진 “기온 2℃ 상승, 온난기 초래”
고온 현상ㆍ해수면 상승 ‘온난기’…인류가 통제못해
수십년 내 기온 4~5℃ㆍ해수면 10~60m 상승 예측

[헤럴드경제=민상식 기자] 세계 곳곳이 폭염과 산불로 들끓고 있는 가운데 지구온난화로 인해 기상이변이 일상화되는 ‘온실 지구’가 초래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현재 미국과 유럽은 폭염으로 인한 대규모 산불에 시달리고 있다. 미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미 캘리포니아 주 샌프란시스코 북쪽에서 발화한 ‘멘도시노 콤플렉스 산불’은 7일(현지시간) 오전 현재 29만 에이커(1173㎢)의 산림을 태웠다. 이 피해 면적은 서울시 2배에 달하는 규모로, 주(州) 재난 역사상 최대 규모의 화재로 기록됐다. 미 기상당국은 역대 10대 산불 중 4개가 최근 5년 사이에 발화한 것이라며 지구온난화에 따른 폭염이 산불의 규모를 키우는 주된 원인이라고 밝혔다. 포르투갈 남부 몬시케 지방의 대규모 산불도 계속 번지고 있다. 포르투갈 당국에 따르면 이번 산불로 몬시케 지역의 산림 1만5000∼2만 헥타르가 소실된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는 수도인 리스본보다도 큰 면적이다.

미국 cnn방송은 7일(현지시간) “미국과 유럽이 기후변화로 인한 산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지구 평균온도가 섭씨 2도 이상 상승하면,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더라도 고온 현상과 해수면 상승이 나타나는 ‘온난기’(warm period)에 진입할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독일 포츠담기후영향연구소(pik)와 덴마크 코펜하겐대학, 호주국립대 연구진은 최근 국제학술지 ‘미국 국립과학원회보’(pnas)에 발표한 논문을 통해 지구 평균온도가 산업화 이전 대비 섭씨 2도 상승 지점을 넘어가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대폭 줄이더라도 인류가 ‘온실 지구’를 통제하는 것이 불가능해진다고 경고했다.          

연구진은 섭씨 2도 기준을 넘어서면 수십년 안에 지구 평균온도는 산업화 이전 대비 섭씨 4∼5도, 해수면은 현재보다 10∼60m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온난기에 강은 범람하고 폭풍은 해안 지역을 파괴하고, 극지방의 만년설이 녹아 해수면이 높아져 해안 지방이 침수될 것이라는 예측이다.

이 연구에 참여한 호주국립대 윌 스테펜 교수는 “인류의 온실가스 배출이 지구 온도를 결정하는 유일한 요인이 아니다”면서 “온도가 섭씨 2도 상승하면 온실가스 방출을 중단하더라도, ‘피드백’이라고 불리는 지구 시스템으로 인해 온난화가 더욱 촉진된다”고 설명했다.

연구진은 세계가 파리기후변화협정을 지키더라도 온난기 진입을 배제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세계 각국은 2015년 파리기후변화협정을 체결, 2100년까지 지구 평균온도가 섭씨 2도 이상 상승하지 않도록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겠다고 약속했다. 하지만 지난해 6월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파리기후변화협정 탈퇴를 선언, 국제사회를 충격에 빠뜨렸다.

연구진은 ‘온실지구’를 막기 위해서는 화석연료를 다른 에너지로 대체하는 등 인류 생활방식의 대전환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스테펜 교수는 “온난기를 피하기 위해서는 인류의 행동을 ‘지구 착취’에서 ‘지구 시스템의 관리’로 시급히 전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 (0)

댓글 입력
등 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아이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한 경고 관리자 2017.04.26 2 780
공지아이콘 ID대한예수교장로회/저질글범죄고발,가중처벌경고!!... 관리자 2016.12.17 0 1283
공지아이콘 익명(대한예수교장로회 등)의 가입으로 도배성 글은... 관리자 2016.09.27 2 1293
공지아이콘 <공지> 자유기고란 게시판을 활용해 보... 관리자 2015.09.10 0 2018
공지아이콘 게시판 이미지 삽입 방법 관리자 2015.09.07 0 4126
2740 경인노회 목사 안수식 김영근 목사 2018.10.19 0 40
2739 경인노회(합동) 정기회가 수원은혜교회 에서 개회... 개혁이 2018.10.18 0 75
2738 경성노회가 3박4일 제주도 에서 개회하다 (2) 개혁이 2018.10.18 0 122
2737 개신교의 구원과 카토릭의 차이 [1] 지피지기 2018.10.18 0 29
2736 최고의 노회 경성노회가 3박4일 제주도 에서 개회... 개혁이 2018.10.17 0 145
2735 교황 방문한 나라들의 지도자가 운명 축복과 저주들 바보구원 2018.10.15 0 45
2734 만남의 변화 강릉최 2018.10.14 0 95
2733 중국교회의 참담한현실 단동에서 2018.10.12 0 172
2732 미국발 경제 독감? 박태견 2018.10.12 0 79
2731 남성 동성애 AIDS/HIV의 제일 원인인 의학적... 염안섭목사 2018.10.12 0 68
2730 그대는 이런 믿음 있는가? 강릉최 2018.10.10 0 79
2729 좋은 친구는 복입니다 이목사 2018.10.10 0 51
2728 진실된 기독인은 예수사랑,영혼사랑,나라사랑 이... 전도꾼 조무웅목사 2018.10.09 0 92
2727 청중을 변화시키는 설교 김목사 2018.10.09 0 96
2726 라일리언은 무엇인가 ? 지피지기 2018.10.09 0 6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