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이 공간은 회원 모두가 이용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자유로운 이야기 소재로 자신의 의견들을 제시하며 토론하고 공감하고 해결 받을 수 있는 유익한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八二 동문회 모임을 새한교회(한기석목사) 에서 모이다 .
조회 307 추천 0 비추천 0 2018-07-06 18:38 작성자 : 개혁이

八二 동문회

 신학교 와  신대원에서  동문수학한  동기들의 모임이다

이날  모임은 인천 청라지역에 위치한  새한교회(한기석목사) 에서

八二 동문 모임을   갖다 .

반가운 얼굴들

목사안수 30년차 , 

원근각지 에서  흩어져 목회하던   목사들이 " 어부인 대동" 하여

새한 교회로  집결하다 .   반가운 얼굴들이다  .

특히 ,  연세가   많으신   정기종목사의   건강함과  해맑은  웃음을 볼때

어린아이를 보며 , 확신 하건데

120 세 장수를 기약 하는  아름다움이 있다 .

여러 사정으로   참석치 못한 목사들이 많지만  

다음을  모임을 기약한다 .

안건토의 내용중 ,내년 3월 부부동반   해외 여행이 결정되다 .

1부예배

심상로목사  사회 

김영부목사(동기회 회장) 설교   " 성령으로 행하며 살라 "

목회자들의 목표는  부르 심의 소명따라  사명을 잘감당하여  주의뜻을 이루는데 있다 

위하여  성령충만한 삶을 살아야 한다는 말씀으로 은혜를 받는다 .

이어서 기도회  ,  남진웅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파하다  .


설교 김영부 목사 )

새한교회 당회장  한기석목사

새한교회는  2014년도 3월22일  이곳에 교회를 건축하고  헌당예배를 드리다 .

장두표목사  "  한기석 목사는  젊잖은 사람이야  .. 사람 착하고  좋아 "




남진웅 목사 축도 )

성도들이 정성껏 준비한 음식을 들고 )

내년 3월초에  )

목사 안수 30년째  부부동반 해외 나드리 계획  세우다




아라뱃길    관광)










20일동안 지침 켈록으로  개혁이랑  장두표 목사는 

 일산 언저리 동네서

보신탕 한그릇으로   포만감을 느끼고 ...

그려 자주 만나야 하는겨  인생  짧은데  ....

새한교회 한기석목사의 八二 동문회 만남은 반가운겨여 

아뭏던  ,  정기종 목사의 긍정적이고 해맑은 모습은

노인이 아닌  어르신임을 사진을 통해 보게된다

 


댓글 (0)

댓글 입력
등 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아이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한 경고 관리자 2017.04.26 2 755
공지아이콘 ID대한예수교장로회/저질글범죄고발,가중처벌경고!!... 관리자 2016.12.17 0 1249
공지아이콘 익명(대한예수교장로회 등)의 가입으로 도배성 글은... 관리자 2016.09.27 2 1271
공지아이콘 <공지> 자유기고란 게시판을 활용해 보... 관리자 2015.09.10 0 1992
공지아이콘 게시판 이미지 삽입 방법 관리자 2015.09.07 0 4093
2708 바울의 7가지 제자훈련 원리 김바울 2018.09.21 0 11
2707 마음의 즐거움은 김일출 2018.09.19 0 48
2706 영지주의를 어떻게 볼것인가 ? 조목사 2018.09.18 0 66
2705 순교자의 영성 본받아 순교사 2018.09.18 0 59
2704 하나님의 형상 이목사 2018.09.17 0 114
2703 이런 말이 있다 강릉최 2018.09.15 0 69
2702 기독교 기초용어들 바이블 2018.09.15 0 21
2701 명성사태 [교인들이 결정한 일을 다른이가 감놔라... 바른소리 2018.09.14 0 128
2700 103회 합동교단 임력원 명단 합동 2018.09.13 0 68
2699 이단들의 종말론 이선구 2018.09.12 0 79
2698 복받을 사람은 틀려 .. 강릉최 2018.09.10 0 59
2697 대회개주일을 지키자 천마산조목사 2018.09.08 0 144
2696 언약관 재고찰 천마산조목사 2018.09.07 0 52
2695 W,C,C부산대회는 주님을 결정적으로 배도하고 한... 전도꾼 조무웅목사 2018.09.07 0 74
2694 자기 배를 섬기는 사람들 박영돈목사 2018.09.07 0 6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