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이 공간은 회원 모두가 이용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자유로운 이야기 소재로 자신의 의견들을 제시하며 토론하고 공감하고 해결 받을 수 있는 유익한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사랑은 아름다워
조회 48 추천 0 비추천 0 2018-06-13 06:31 작성자 : 강릉최
아름다운 실화를 모아서 엮은 “사랑은 아름다워라” 라는 책에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 어느 총각이 19살 때 부모님이 일방적으로 맺어준 신부와 결혼을 했습니다. 양가의 부친들은 절친한 친구 사이이므로 만일 두 사람이 아들과 딸을 두면 결혼을 시키자고 총각시절부터 이미 약속을 해두었다는 것이었습니다. 신랑이 신부를 처음 만난 것은 신혼 방에 들어가서였습니다. 신랑은 신부의 머리에 쓰고 있던 금란직보를 벗겼을 때 그만 소스라치게 놀랐습니다. 신부의 얼굴은 온통 우박 맞은 잿더미 모양의 곰보인데다 주먹만한 들창코에 눈썹은 숫제 이름뿐이었고 눈꺼풀에 난 징그러운 흉터는 두 눈을 퉁퉁 부어 오른 것처럼 보이게 했습니다. 나이는 신랑과 동갑내기인데도 40여세는 족히 넘어 보이는 기가 막힌 박색이었습니다. 이 모습을 본 신랑은 얼른 어머니 방으로 도망쳐 나와 밤새 잠을 못 이루고 울었습니다. 어머니는 아들에게 운명이려니 생각하고 체념하라고 타일렀지만 그후 그는 아내의 방엔 발걸음을 옮기지도 않았고 한마디 말도 건네지 않았습니다.
  그 후 오랜 세월이 지난 후에야 끈질긴 어머니의 설득으로 아내와 한 방을 사용하기는 했지만 얼어붙은 마음은 여전히 녹을 줄 몰랐습니다. 그런데 아내는 언제나 순종적이었고 따뜻하고 부드럽고 부지런했습니다. 남편이 아무리 쌀쌀맞고 짜증을 부려도 원망은커녕 눈살 한번 찌푸리지 않고 오히려 배시시 미소를 지으며 머리를 숙이곤 했습니다.
  남편이 아내를 비로써 사랑할 수 있었던 것은 결혼한 지 20여 년이 지난 후였습니다. 그때 남편은 오른쪽 시력을 완전히 잃고 다시 왼쪽 눈도 지독한 원시로 급격하게 시력을 잃어가고 있었습니다. 이제 그대로 놔두면 얼마 못 가서 완전히 장님이 될 지경이었습니다.
  그런데 마침 교통사고로 죽은 운전사의 눈을 제공하겠다는 가족이 있다는 것이었습니다. 각막이식수술을 성공리에 마치고 그는 다시 보게되어 기쁜 마음으로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그런데 집에 돌아와서 보니 그에게 한쪽 눈을 주었던 사람은 다른 사람이 아닌 그 못생긴 아내였습니다. 그는 비로써 자기 아내를 와락 끌어않았습니다. 그리고 더 이상 몸을 지탱하지 못하고 마룻바닥에 털썩 주저앉더니 아내의 발 앞에 무릎을 꿇는 것이었습니다. 아내의 헌신적인 사랑은 결국 강퍅했던 남편의 마음을 녹여놓고 말았던 것입니다.

댓글 (0)

댓글 입력
등 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아이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한 경고 관리자 2017.04.26 2 590
공지아이콘 ID대한예수교장로회/저질글범죄고발,가중처벌경고!!... 관리자 2016.12.17 0 1050
공지아이콘 익명(대한예수교장로회 등)의 가입으로 도배성 글은... 관리자 2016.09.27 2 1115
공지아이콘 <공지> 자유기고란 게시판을 활용해 보... 관리자 2015.09.10 0 1820
공지아이콘 게시판 이미지 삽입 방법 관리자 2015.09.07 0 3869
2605 여목사 일냈군 일냈어 지화자통신 2018.06.23 0 3
2604 이런 성분이 있었네 고구마 !! 최권능 2018.06.22 0 20
2603 韓國 敎會 위대한 선교사(1) 이병철 선교사 개혁이 2018.06.21 0 99
2602 목사산악회 6월26일 검단산(658m) 을 산행합니다 오장연회장 2018.06.20 0 122
2601 망국의 동성애 반대 에 앞장 섭시다 전도꾼 조무웅목사 2018.06.20 0 35
2600 내가 부러워하는 전도자 조 무웅 목사/ 이석봉 목사 전도꾼 조무웅목사 2018.06.19 0 47
2599 하나님의 말씀에 철저히 굴복하여야 합니다. 전규성 2018.06.18 0 47
2598 종교인 납세에 대해 퍼오미 2018.06.18 0 29
2597 종교인 과세에 대해 퍼오미 2018.06.18 0 41
2596 추억 (追憶) 은 아름답다 . 한탄강 레프팅 (2) 레프팅 2018.06.16 0 72
2595 추억 (追憶) 은 아름답다 . 한탄강 레프팅 레프팅 2018.06.16 0 112
2594 이름이 중요하답니다 강릉최 2018.06.15 0 57
2593 구원에 관한 9가지 용어 장목사 2018.06.15 0 37
2592 소돔 과 고모라성 보담 더 죄악된 도시들/펌 전도꾼 조무웅목사 2018.06.13 0 63
2591 최고의 시찰회 경인노회 북부시찰회 동부교회 (구교... 개혁이 2018.06.13 0 194
 1   2   3   4   5   6   7   8   9   10